[책마을] 저평가된 바이오 기업, 아직 남아 있다

코로나19 유행으로 국내 바이오업계는 그 어느 때보다 크게 주목받았다. 3월 25일 기준 코스닥시장 시가총액 상위 5개 종목 중 3개가 바이오 기업이다. 바이오헬스 업종의 수출은 지난달까지 18개월 연속 증가했다. SK바이오사이언스 주식 청약엔 63조원이 넘는 증거금이 몰렸다.《K바이오 투자 지침서》는 투자자들에게 주목받는 국내 바이오 유망 기업 20곳을 엄선해 소개한다. 한국경제신문 바이오헬스부의 두 기자가 더 읽기

’24시간 스크린골프TV’ 통했다…채널 ‘스크린골프존’ 콘텐츠 확대 나서

24시간 스크린골프 전문 채널로 출범한 ‘스크린골프존’이 연일 새로운 콘텐츠를 내놓으며 시청자 확보하기에 나섰다. 스크린골프존은 스크린골프 대회 중계방송은 물론 스크린골프 교양 및 예능, 레슨, 테라피, 대회 중계 등을 제작해 방영하는 채널이다.개그맨 변기수, 홍인규, 박교희 프로가 출연하는 ‘더라이벌’은 시즌1 인기에 힘입어 시즌2를 제작했다. 이 프로그램은 매주 프로 못지않은 실력을 지닌 게스트들과 함께 더 읽기

‘국민파스’ 아렉스…출시 후 매년 두 자릿수 성장

신신파스 아렉스는 대한민국 최초 파스인 신신파스의 대표 브랜드다. 아렉스(Rx)는 recipe의 약자로 ‘처방하다’라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. 신신제약의 62년 파스 제조 노하우가 집약된 제품인 신신파스 아렉스는 국내 최초로 냉과 온, 두 번의 찜질 기능을 하나에 담아내 처음에는 냉감 작용으로 부기를 빼주고 차츰 온감 작용으로 혈액순환을 도와 통증 케어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.또한 유기용매 더 읽기

K-BPI에 게시되었습니다

“깊은 성찰로 찾은 자아, 피아노 선율에 담아냈어요” 피아니스트 윤홍천

“지난해 50회 넘게 예정됐던 공연이 모두 취소됐어요. 지난해 11월 독일에서 두 번째 락다운(봉쇄령)을 맞이했을 땐 피아노 앞에 서기도 싫더군요.”피아니스트 윤홍천(39·사진)이 지난 1년을 이렇게 회고했다. 22일 열린 온라인 기자간담회 자리였다.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으로 인해 설 무대가 없었다. 1년을 헛되게 보내진 않았다. 자아를 찾는 시간이었다고 했다. “음악을 통해 제 자신을 바라보는 시간이었습니다. 더 읽기

서울옥션이 23일 진행한 스프링세일에서 출품작의 95%가 새 주인을 찾으며 104억원의 낙찰총액을 기록했다. 미술시장이 본격적인 활황세에 올라탔다는 평가가 나온다.이번 경매에는 총 146개 작품이 출품돼 138개 작품이 낙찰됐다. 이번에 기록한 낙찰률 95%는 서울옥션의 역대 경매 중 최고 기록이다. 특히 지난달 진행한 메이저경매에 이어 두번 연속 낙찰률 90%를 넘기며 미술시장이 본격 활황으로 접어들었음을 더 읽기